푸켓 여행기 - 단편

푸켓 여행기 - 단편

마스터 1

지난 8월 말 경  비성수기 인 때  휴가 를 내어서 푸켓으로 아내 하고 갓습니다.


여행사 에서 짜여진 프로 그램 으로 함께 행동 하다가 하루는 아내가 하는 말이 우리 둘이만 따로 하루 를 보내자 !  고 해서  일행들은 짜여진 프로 그램대로 여행하고 울둘 은 손잡고 시내 구경 하며 즐겼지요.


참고로 난 51년생 , 아낸 61년생 입니 다 아 앙 ~~
 

밤 이되어서 푸켓시내 의 "게이쑈"  게이쑈 라 하는 것을 아내하고 손잡고 보러 갔읍니다.


게이쑈가 뭔지 몰랐거든요 . 염렴풋이 말로만 쪼금 들어서 ............. 들어갓는데 일단은 수많은 남자들이 팬티만 입고 쑈 를 하구 있구요.


그 쑈 하는 수십명의 남자들이 아내 에게 마구 마구 소리 를 질르면서 박수 를 처 주드라구요.
 

어느 남자 의 소개로 자리에 않고 맥주가 나와서 마시면서 남자 들의 쑈 를 보앗습니다.
 

팬티만 입은 남자 들이 아내에게 와서 인사 하고 악수 하고 나에게도 인사 하고 악수 하고 하면서 아내 에게 관심을 보이고 아내 에게 말를 걸어 오드라구요.


우리가 태국말 은 모르지만 그 쑈하는 남자 들이 서로들 아내 의 환심을 얻을려고 노력 하는건 분명햇습니다.


약 20 여분의 시간이 흐르면서 남자 들의 쑈 를 보면서 맥주 를 마시면서 남자 들의 유혹에 아내는 그저 웃어주기만 하면서 그렇게 앉아있는데.


내 옆자리에 도 팬티입은 쑈하는 남자들이 앉아 있었는데 한 남자가 한남자의 좆을 내어놓고 딸딸이 를 처주는거 있죠 ....


마치 아내 를 보란듯히 딸딸이 를 처 주드라구요 .
 

쑈하는 한남자가 소리를 지르면서 좆물를 쌌어요 !
 

아내는 고개 푹숙이고 말못하고 눈위로 치켜 뜨고 좆물 싸는것 보앗지요 .
 

몇분후에 쑈하는 두남자들이 아내앞으로 와서는 악수 를 청하고는 앉아서 한잔 해도 되느냐고 하는데 나도 아내도 좋타고 앉으라고 했지요 .


아내 좌우로 쑈하는 남자 한명씩 들러 붙어 앉았어요 ...


난 
 

아내와 사이가 떨어젔지요. 쑈하는 남자가 아내옆에 앉는 바람에.
 

맥주가 한잔씩 오고 갔어요 ...
 

조금후에 아내 를 언뜻보니깐 아내가 얼굴를 하늘로 가끔식 처들고 는 누굴보고 웃더라구요 ..
 

그래서 아내가 왜 저러나 하고 유심히 보앗더니  아내 등뒤에서 (쑈파뒤) 쑈하는 또다른 남자들이 아내 머리 뒤 를 만지고 당기고 아내 등뒤 목아지뒤 에서 등뒤 옷속으로 손을 넣고 아내 등을 만지는 거있죠 !


그러니깐 아내가 싫타고 는 못하고 하늘로 처다보면서 그냥 웃어주기만 하더라구요 .
 

난 
 

아내 등뒤로 신경이 쓰여저서 아내 등 뒤쪽 에만 신경 을 두엇지요 .


그런데 아내 가 자꾸 꿈틀거리면서 몸을 이상하게 하면서 아내 얼굴이 찌그러 지드라 구요 ..
 

아내 바지 앞쪽 을 보앗어요 ......
 

아내 바지 속에 벌써 쑈하는 남자들의 손이 들어가서 분주히 운동 하고 있드라구요 ....
 

한남자 손이 나오면 다른남자 손이 들어가서 아내 보지 를 주물럭 거리면서 즐기고 있드라니깐요 ...
 

등 뒤에서 아내 를 유혹했던 남자 들은 벌써 아내 두 유방을 점령 했어요 ...
 

아내 유방은 등뒤의 두남자 들의 소유 , 그들의 노리개감 이드라구요 .
 

아내의 보지 는 아내 옆에 앉은 두남자의 노리개 감 그들의 장난감 이 되엇드라구요 .
 

시간이 흐르고 아내보지 를 가지고 노는 남자들이 아내 손을 가저다가 자신의 좆을 만지라고 쥐어주고요 ...


아내 는 두손을 양 옆으로 뻗어서 두남자의 좆을 만저 주기에 바쁘구요 .
 

시간이 흐르고 남자 들이 아내보고 자신의 좆을 딸딸이 처 달라고 하네여 .....
 

다들 내 눈을 처다 봐요 ........ 쑈 하는 남자 들도 아내 도 ... 모두가  딸딸이 처 주도록 허락 해 달라는것 있죠 !


눈 으로 그러라고 말했죠 ...
 

쑈하는 남자 들이 본격적으로 좆을 내놓고 아내 의 손을 기다리구요 ...
 

아내 의 옆자리에서 아내 보지 를 점령한 두남자 좆을 딸딸이 처 주엇지요 .
 

다른 남자 들도 자신들도 처 달라고 좆 내 밀고 마구 달려드는것 있죠 !
 

등뒤에서 아내 유방을 가지고 돌던 두 남자 가 얼른 이렇게는 않된다고 말하고 우리 손님을 이런식으로 해선 않된다며 우리 손님 이시니깐 다른방으로 모시고 편안히 쉬고 가시도록 해주어야 한다면서 


우리부부 는 두 남자 의 손에 밀려서 어떤 방으로 들어갔지요 .
 

두 남자 들은 우리에게 최선에 예우 를 하고 아내 를 공주님 여왕님 모시듯 모시고 아내 보지 감상 한번만 해보자고 하쟎아요 .


아내 보지가 너무너무 아름다울것같다고 아내보지 한번 보자는 것입니다.

아내는 공주님 여왕님 대접으로 기분이 한층 업 되엇는데,  조금 버텨 보다가 아내 는 자리에서 일어나서 알몸 되엇지요 .. 


옷을 홀라당 벗어 버리고 두 남자 들에게 아내 의 보지 뿐만 아니라 모든것 보여 주고 말았죠.


두 남자 들이 아내 알몸을 보면서 서로 박수치고 아름답다고 죽을라고 하네여 .........
 

둘이 서로 아내 를 만지고 보지구멍속에 두남자의 손가락이 분주히 들어가서 피스톤 운동을 착실히 힘차도록 해주는것 있죠 !


쑈 하는 두 남자들이 아내 보지 구멍 을 손가락 으로 착실히 피스톤 운동 시켜준 결과 아내 보지물 흐르는 소리가 그 방을 메아리 치구요 ...


결국 아내 는 보지물 를 분수처럼 내 품으면서 흐느끼며 울고 말았지요 ...
 

두 남자들의 힘찬 박수갈채 를 받으면서 말입죠..
 

호텔로 돌아와서 아내보고 기분이 어떻냐 고 햇더니 아내 생에 가장 최고 의 기분 이엇다고 합니다 !


아내가 이러내여 ......
 

"그 기분 어디가서 돈 주고 사 올수 있겠어 ? "
 

푸켓 여행기 끝

Comments

유동근 03.21 04:08
...